북구, 설 연휴기간 결식 우려 아동급식 지원 대책 추진

  • 즐겨찾기 추가
  • 2023.03.24(금) 18:34
북구
북구, 설 연휴기간 결식 우려 아동급식 지원 대책 추진
- 오는 21일부터 24일까지 설 연휴 기간 결식우려 아동 4989명 급식지원
- 아동급식카드 충전 및 가맹점 안내, 대체식품 배달제공, 비상근무 상황반 운영 등
  • 입력 : 2023. 01.17(화) 15:14
  • 김경수 기자
북구청 전경 / 사진

광주시 북구(구청장 문인)가 설 명절 연휴 기간 결식 우려 아동급식 지원 대책을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지원은 북구 관내 저소득 세대, 한부모 가정 등으로 결식이 우려되는 아동 4989명을 대상으로 한다.

연휴 전 결식 우려 아동들의 아동급식카드 충전을 지원하고, 아동급식 가맹점 4952곳의 위치와 연락처를 확인할 수 있도록 구 및 동 홈페이지에 안내한다.

가맹점 이용이 어려워 도시락 배달을 희망하는 결식 우려 아동들에게는 약밥, 쌀짜장면 등 대체식품을 연휴 전 배달․제공한다.

또한 지역아동센터에서 급식을 이용하는 아동들에게는 지역아동센터 휴무로 급식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지원조건에 해당하는 경우 아동급식카드를 신규 발급해 줄 계획이다.

특히 대체식품 위생 및 배달 준비상태를 점검하고, 설 연휴 기간 비상근무 상황반을 운영해 결식 우려 아동들에 대한 지원이 누락되지 않도록 준비에 철저를 기할 방침이다.

문인 북구청장은 “설 연휴 기간 아동들이 끼니를 거르지 않도록 하기 위해 이번 대책을 마련했다”며 “결식 우려 아동들이 소외되지 않고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아동급식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경수 기자 honam7800@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