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환경부 주관 ‘스마트 하수처리장 선도사업 공모 선정’국·도비 33억 확보

  • 즐겨찾기 추가
  • 2023.09.27(수) 17:28
정읍
정읍시, 환경부 주관 ‘스마트 하수처리장 선도사업 공모 선정’국·도비 33억 확보
- 안정적인 하수처리 방류 수질 확보와 에너지 절감 실현 ‘기대’
  • 입력 : 2021. 07.12(월) 15:44
  • 오문수 기자
정읍공공하수처리시설 전경 / 사진

정읍시가 환경부에서 주관하는 스마트 하수처리장 선도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되면서 국·도비 33억을 확보했다.

이에 따라 향후 안정적인 하수처리와 함께 방류 수질을 개선하고, 에너지 절감을 실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스마트 하수처리장 선도사업은 2022년부터 2023년까지 총사업비 44억(국비 22억, 도비 11억, 시비 11억)이 투입된다.

환경부의 그린뉴딜 정책 중 하나로 에너지 절감, 수질개선 등을 위해 정보통신 기술(ICT) 기반의 의사결정 체계를 구축하는 하수처리장 지능화 선도사업이다.

하수처리의 전 과정에 대해 ICT 기반의 실시간 모니터링과 원격 제어관리, 지능화 등 첨단 계측 장비를 통해 분석, 진단된 데이터를 수집하게 된다.

이를 통해 축적된 빅데이터로 최적의 운영조건을 유지하기 위한 의사결정을 지원하게 되며, 자동제어로 에너지 절감과 안정적인 방류 수질을 확보할 수 있게 된다.

또한, 휴먼에러 제로화로 성능향상 등 최적의 공공하수처리시설이 운영될 것으로 예상된다.

시는 이번 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하수처리 성능 최적화, 에너지 사용 최소화 등 효율 극대화에 집중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하수처리시설을 최적의 상태로 운영해 안정적인 방류 수질을 확보하겠다”며 “주민 생활 개선을 위해 완벽한 스마트 하수처리장 선도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오문수 기자 honam7800@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