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덕섭 고창군수 “갯벌 세계자연유산보전본부 고창으로 유치 돼야”

  • 즐겨찾기 추가
  • 2023.12.04(월) 17:28
고창
심덕섭 고창군수 “갯벌 세계자연유산보전본부 고창으로 유치 돼야”
- 심덕섭 군수, 행안부·해수부 관계자 면담..지역소멸 대응 등 현안사업 반영 노력
  • 입력 : 2022. 07.12(화) 19:01
  • 오문수 기자
심덕섭 고창군수가 12일 행안부를 방문해 최훈 지방자치분권실장과 면담하고 있다/사진


심덕섭 고창군수가 ‘갯벌 세계자연유산보전본부’ 유치활동을 비롯해 국비 확보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12일 고창군에 따르면 심덕섭 고창군수는 행정안전부와 해양수산부를 방문해 고창이 ‘갯벌 세계자연유산보전본부’의 최적지임을 강조하며 유치활동을 펼쳤다.

심 군수는 행안부 최훈 지방자치분권실장과 해수부의 이재영 해양생태과장 등을 면담하며 “지방소멸 위기대응과 지역균형발전을 위해 갯벌세계자연유산보전본부가 고창군에 꼭 유치될 수 있도록 힘을 실어달라”고 건의했다.

이어 “부처차원에서 새롭게 시도하는 사업들을 고창군이 시범사업(인큐베이팅)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해양수산부는 세계자연유산인 갯벌의 체계적인 보전·관리를 위해 ‘갯벌 세계자연유산센터’ 건립계획을 수립하고 있다.

이에 고창군은 전북도와 센터 건립을 위해 고창군 심원면 만돌리에 부지를 확보한 상태다.

또 이날 기획재정부를 방문한 자리에선 현재 부처에서 넘어온 사업과 더불어 기재부 단계에서 추가 반영 노력이 필요한 사업을 전달하고 협조를 요청했다.

심덕섭 고창군수는 “국가예산 확보는 단순히 사업비 확보 차원을 넘어 지역 내 경제활성화에 기여하는 바가 크다”며 “예산확보 단계마다 세심하게 챙겨 국가예산확보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오문수 기자 honam7800@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