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군, 글로벌 스포츠마케팅 순조롭게 첫 단추 꿰어

  • 즐겨찾기 추가
  • 2022.12.02(금) 17:32
순창
순창군, 글로벌 스포츠마케팅 순조롭게 첫 단추 꿰어
- 순창군, 필리핀 소프트테니스 연맹과 MOU 체결 및 운동용품 전달식
  • 입력 : 2022. 10.05(수) 17:37
  • 오문수 기자
순창 필리핀 소프트테니스 연맹과 MOU 체결 /사진

순창군에서 국내를 뛰어넘은 글로벌 스포츠마케팅을 야심차게 추진하고 있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군은 5일 필리핀 소프트테니스연맹과 MOU를 체결했다. 이 MOU를 통해 필리핀에서는 매년 국가대표 선수단을 파견하고 순창군에서는 전지훈련장 제공, 선진화된 지도기법 전수, 선수단의 기량 향상을 위한 훈련 프로그램을 제공하여 윈윈전략을 꾀한다.

아울러 이날 군수실에서 지역의 스포츠 인사들이 십시일반 마음을 모아 준비한 운동용품을 전달하기도 했다.

군은 전라북도 소프트테니스협회(회장 박경만) 등 지역의 소프트테니스 관계자들의 적극적인 협력을 바탕으로 지난 9월 21일 부터 10월 6일까지 16일간 필리핀 소프트테니스 국가대표 전지훈련팀 14명을 순창으로 유치하여 글로벌 스포츠마케팅을 위한 초석을 다졌다.
순창 필리핀 소프트테니스 연맹과 MOU 체결 /사진

순창군에서는 단순하게 필리핀 국가대표팀 전지훈련 유치에만 그치지 않고 특별한 이벤트를 마련하여 더욱 기억에 남은 감성마케팅을 펼치고 있다.

군에서 운영하는 풍경버스로 군립공원 최초로 지정된 강천산, 대한민국 최장 무주탑 채계산 출렁다리, 고추장 민속마을과 같은 대표 관광 코스 등 볼거리를 제공하여 고된 훈련으로 쌓인 피로를 풀 수 있는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더불어 이번 MOU를 촉매제로 해서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몽골 등 국가에 순창군이 소프트 테니스의 메카로 인식될 수 있도록 하면서 이들 국가에서 내년 전지훈련을 타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영일 군수는 “스포츠 마케팅은 굴뚝없는 효자 산업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해외는 물론 국내 전지훈련 및 스포츠 대회를 적극적으로 유치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최 군수는 취임 초기부터 지역경제를 살리는 여러 가지 방안 중 최고의 대안은 스포츠마케팅이라고 여러 자리에서 의견을 피력하며 차별화된 스포츠마케팅 전략으로 해외 전지훈련 팀을 유치할 의지를 드러낸 바 있다.
오문수 기자 honam7800@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