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구, 2023 지역사회 활성화 기반조성사업 공모 선정

  • 즐겨찾기 추가
  • 2023.03.24(금) 18:34
북구
북구, 2023 지역사회 활성화 기반조성사업 공모 선정
- 건국동 청사 부지 내 유휴공간 리모델링 국․시비 10억 확보
- 건국동 주민자치위원회 주도 마을특화사업 운영 공유커뮤니티 공간 조성
  • 입력 : 2023. 01.03(화) 12:33
  • 김경수 기자
북구청 전경 / 사진

광주시 북구(구청장 문인)가 행정안전부 주관 ‘2023년 지역사회 활성화 기반조성 공모’에 ‘건국동 행복공동체 나눔누리터 사업’이 선정돼 국․시비 10억 원을 확보했다고 3일 밝혔다.

지역사회 활성화 기반조성사업은 공공 소유의 유휴․저활용 공간을 주민과 지자체가 협력해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커뮤니티 공간으로 구축하는 사업이다.

이번 공모 선정으로 북구는 건국동 행정복지센터 부지 내 유휴건물 2개동을 리모델링해 ▲공유카페, ▲공유주방, ▲문화나눔터 등 주민들을 위한 공유커뮤니티 공간으로 조성할 계획이다.

특히 북구는 건국동 주민자치위원회와 건물 공간 활용과 운영방안을 지속적으로 협의하고 지역 특성을 살린 마을특화사업 추진 등 마을의제를 실현할 거점공간으로 특화시켜 나갈 방침이다.

문인 북구청장은 “건국동은 도․농․산단 복합지역으로 다양한 특화자원을 활용해 마을사업을 추진하는 잠재력 있는 마을 공동체이다”며 “이번 사업이 그동안 두 차례 분동과정을 거치며 다소 침체되었던 주민공동체를 회복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경수 기자 honam7800@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