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중컨벤션센터 사장 ‘직장내 괴롭힘’ 공식인정... 책임 있는 모습 보이나

  • 즐겨찾기 추가
  • 2023.03.24(금) 18:34
정치
김대중컨벤션센터 사장 ‘직장내 괴롭힘’ 공식인정... 책임 있는 모습 보이나
- 김상묵 DJ센터 사장, 광주시 감사 결과 이후 거취 표명
- 지난 행감에 이어 “책임질 일 있으면 책임지겠다” 발언 반복
  • 입력 : 2023. 01.31(화) 18:25
  • 오문수 기자
김대중컨벤션센터 업무보고 / 사진

채은지 의원(행정자치위원회, 비례)은 2023년 김대중컨벤션센터 주요업무계획 보고에서 김상묵 사장이 지위를 이용해 직원들의 인격을 반복적으로 침해하고 적정범위를 넘어선 직장내 괴롭힘과 헌법이 보장하는 인격권을 침해한 행위로 판단한 광주시 인권옴부즈맨의 결정을 언급하며 사장의 책임 있는 자세와 공식 사과를 요구했다.

채 의원은 “문제가 제기된 이후 피해직원을 특정하고 추궁하였으며, 직장내 괴롭힘을 부인하고 해명하면서 2차 가해가 이루어졌고 그 결과 피해직원은 큰 상처를 받았다”며 김 사장의 태도와 대처를 질타했다.

지난해 행정사무감사에서 김대중컨벤션센터 김상묵 사장의 직원들에 대한 폭언 및 갑질 논란이 제기됐고, 이에 대해 지난 2일 시 인권옴부즈맨의 판단 결과 사실로 인정되면서 김 사장에 대한 특별 인권교육, 피해자에 대한 유급휴가, 전 직원 대상 직장내 괴롭힘 예방 교육 권고 결정이 내려졌다.

채은지 의원은 김 사장이 지난 행정사무감사에서 직장내 괴롭힘을 부인하며, “책임질 일 있으면 책임지겠다”라고 한만큼 기관장으로서 책임 있는 자세를 촉구했으며, 이에 김 사장은 “광주시 감사 결과 이후 거취표명을 하겠다“고 답변했다.
이어 김대중컨벤션센터 관리 감독 부서인 신활력추진본부의 김준영 본부장은 “엄중한 사안으로 접근하고 있으며, 관리 감독 부서로서 특별업무감독을 진행하여 관련 자료는 시 감사위원회에 제출했다”라며, “감사 결과가 나오면 필요한 조치를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광주시 감사위원회도 지난 9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예정된 김대중컨벤션센터 정기 감사에서 제기된 의혹과 관련한 사실관계를 파악하기로 해 감사 결과가 주목된다.
오문수 기자 honam7800@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