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5월21일 광주시민의 날…시민 중심 행사

  • 즐겨찾기 추가
  • 2023.09.27(수) 17:28
광주광역시
광주시, 5월21일 광주시민의 날…시민 중심 행사
- 기념식 앞자리 시민에게…시장 등 객석 중간 배치
- 기보배 선수 촛불 점화 퍼포먼스…광주시민대상 시상식도
  • 입력 : 2023. 05.18(목) 17:58
  • 오문수 기자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이 18일 오후 5·18민주광장 내 민주의 종각에서 5·18민주화운동 43주년을 맞아 정무창 시의회의장, 5·18단체회원들과 함께 민주의 종을 타종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
‘제58회 광주시민의 날’이 ‘시민에 의한, 시민을 위한’ 시민 중심의 행사로 치러진다.

광주광역시(시장 강기정)는 오는 21일 중외공원 일원에서 열리는 ‘제58회 광주 시민의 날’ 행사가 시민이 모여 체험하고, 공감하고, 즐기는 ‘시민의 축제’로 열린다.

광주시민의 날인 5월21일은 1980년 5월 당시 광주시민의 항거에 계엄군이 퇴각한 날이다. 광주시는 이를 기리기 위해 11월1일이던 시민의 날을 2010년부터 5월21일로 변경해 개최하고 있다.

먼저 기념식 행사 분위기부터 바꿨다. 시민이 주인공인 만큼 무대 앞자리는 시민에게, 시장을 비롯한 초청 인사들은 일반시민과 함께 객석의 중간쯤에 앉는다. 시민이 주인되는 민주주의의 기본을 실천한다는 의미이다.

기념식은 21일 오후 6시20분 자매도시 베트남 응에앙성 공연단의 식전공연으로 막을 올리고, 개막선언과 함께 시립합창단의 ‘광주시민의 노래’ 합창이 이어진다.

광주의 진실을 세상에 알리기 위해 목숨을 바쳐 투쟁했던 ‘5월의 나-들’을 추모한 뒤 시민의 날 주제인 ‘가족’ 기념영상 상영, 광주시민대상 시상식이 열린다.

올해 광주시민대상은 사회봉사부문 윤풍식 ㈜국민그룹 회장, 문화예술부문 정혜경 대한무용협회 광주광역시지회 고문, 체육부문 광주장애인 직장운동경기부 탁구팀, 지역경제진흥부문 김형석 남해종합건설㈜ 대표이사가 선정됐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이 18일 오후 5·18민주광장 내 민주의 종각에서 5·18민주화운동 43주년을 맞아 정무창 시의회의장, 5·18단체회원들과 함께 민주의 종을 타종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

이날 행사의 백미는 강기정 시장이 시민과 함께 대형케이크에 촛불을 켜고 축하메시지를 전달하는 세리머니다. 강 시장과 시민이 무대 위로 올라와 ‘내일이 더 빛나는 광주’를 향한 희망의 촛불을 밝힌다. 이어 양궁금메달리스트 기보배 선수가 객석에서 활시위를 당겨 촛불을 점화, 2025광주세계양궁대회 성공 개최를 기원하는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광주군공항특별법 제정에 기여한 송갑석·이용빈·조오섭 국회의원에 대한 감사패 수여와 정무창 광주시의회 의장, 이정선 시교육감의 축사도 이어진다. 가수 선우와 광주시립소년소녀합창단은 ‘아름다운 나라’를 부르며 시민의 날을 축하한다.

마지막으로 강기정 광주시장의 인사말을 끝으로 불꽃쇼가 화려하게 광주의 밤을 장식하고, 가수 10㎝·김기태·다비치·김동규·고아라·크라잉넛 등 국내 정상급 K팝 스타들과 성악가의 축하공연이 이어진다.

광주시민의 날 행사는 ‘150만, 가족이 웃습니다’라는 주제로 ▲가족에게 보내는 편지 ▲광주시에 하고 싶은 메시지 적기 ▲정책평가하기 등 시민에 의한, ▲가족사진 찍어주기 ▲나의 인권 바로알기 ▲문화공연 즐기기 등 시민을 위한 프로그램이 다양하게 진행된다.

특히 광주비엔날레와 연계돼 50% 할인된 입장료로 오후 9시까지 관람할 수 있으며 비엔날레 파빌리온 완주자 중 선착순 50명에게 3만원 상당의 상생카드도 지급한다.

오전 10시부터 진행되는 부대행사는 시민참여 프로그램으로 채워졌다. 가족참여형 프로그램인 ‘가족사진관’은 100가족의 사전 신청접수를 받아 전문사진작가들이 야외스튜디오 2곳에서 가족사진을 찍어준다. 이밖에 ▲가족들이 직접 사진을 찍어 볼 수 있는 ‘스마~일 찰칵, 인생 네컷’ ▲시민의 날 기념 가족에게 편지보내기 ▲캐리커처 ▲추억의 보물찾기 등 다채로운 행사가 펼쳐진다.

제16회 세계인의 날도 외국인유학생의 날과 연계해 오전 10시부터 중외공원 곳곳에서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들을 선보이며, 2023 베트남인의 날 행사는 베트남 응에안성 부시장·공연단·주한베트남대사·기업인·대학총장· 베트남 교민 등 2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행사가 열린다.

민선8기 광주시정을 시민이 직접 평가하는 정책평가박람회도 열린다. 잔디광장 주변 5개분야 주요정책 30개를 두고 시민이 선호하는 정책을 평가하는 소통투어 프로그램이다. 시정에 대한 퀴즈도 풀고, 휴식이 함께하는 새로운 패러다임의 시민참여형 전시를 선보인다.

강기정 시장은 “80년 5월의 광주정신은 국가폭력으로부터 ‘나’를 지키고 ‘가족’을 지키고, ‘공동체’를 지키기 위한 저항정신에서 비롯돼 ‘나눔과 연대’로 승리의 위대한 역사를 썼고, 3년간 이어진 코로나19 팬데믹을 이겨내는 힘도 ‘가족’에 있었다”며 “150만 광주시민 모든 가족이 활짝 웃으며 더 나은 내일로 함께 나아가자”며 광주시민의 날을 축하했다.
오문수 기자 honam7800@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