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 ‘빈집 리모델링’ 본격 시작

  • 즐겨찾기 추가
  • 2023.09.27(수) 17:28
강진
강진군 ‘빈집 리모델링’ 본격 시작
- 빈집 32가구 접수, 22가구 리모델링 희망...관심 고조
  • 입력 : 2023. 05.26(금) 16:08
  • 윤영복 기자
병영면 빈집 리모델링 공사 / 사진

강진군이 도시민 인구 유입 기반을 조성하기 위한 빈집 리모델링 공사를 본격적으로 시작한 가운데, 소유주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빈집 리모델링 사업은 도시민의 유입과 비어가는 농촌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군에서 추진하는 민선 8기 중점 사업 가운데 하나이다.

빈집을 군에 임대하면 5년 임대 시 5,000만 원, 7년 임대 시 7,000만 원의 사업비를 들여 리모델링을 진행한다. 또 빈집을 리모델링해 전입하면 최대 3,000만 원의 리모델링 비용을 지원한다.

현재 읍·면사무소에서 상시 접수 중으로, 5월 26일 기준, 빈집 32가구가 접수하고 22가구가 리모델링 희망 의사를 밝히는 등 빈집 소유주들의 관심이 잇따르고 있다.

군은 현재 장기 임대 빈집 6채(강진읍 1채, 작천면 3채, 병영면 2채)와 자가 거주 빈집 2채 등 총 8채에 대해 올 8월 준공을 목표로 공사에 착공한 상황이다.

빈집 리모델링은 창호 및 도배·장판부터 방수·단열 작업, 배수 시설 개선까지 등 포괄적인 주택 개·보수 공사로 진행된다.

특히 주택 내·외부 기능 개선은 물론 작은 정원과 텃밭도 조성해 시골집에서만 누릴 수 있는 정서와 경험을 도시민에게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매매 의사가 있는 빈집을 군에서 매입해 철거 후 모듈러 주택을 신축하는 시범 사업도 추진한다. 현재 강진군은 군동면을 비롯한 도암면, 작천면, 옴천면에 총 6채의 모듈러 주택을 신축할 계획이다.

리모델링 공사가 완료된 빈집과 모듈러 주택은 농산어촌 유학과 연계해 입주민을 1차 모집하고 추후 공실이 생기면 일반 귀농·귀촌민 대상으로 확대한다.

빈집 임대 및 매매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농어촌개발추진단(061_430-5364)으로 문의하면 된다.
윤영복 기자 honam7800@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