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온가족이 함께하는 아동학대예방 페스티벌 개최

  • 즐겨찾기 추가
  • 2024.02.29(목) 17:42
전라북도
전북도, 온가족이 함께하는 아동학대예방 페스티벌 개최
아동학대 예방 유공자에 복지부장관, 도지사 표창 등 19명 수여
  • 입력 : 2023. 11.18(토) 23:47
  • 오문수 기자
전북도, 온가족이 함께하는 아동학대예방 페스티벌 개최
전북도는 제17회 아동학대 예방의날을 맞아 18일 전북도청에서 온가족이 함께하는 기념식과 아동권리체험전을 개최했다.

아동학대예방의 날은 지난 2000년 11월 19일 세계아동학대예방의 날로 지정된 이후 매년 아동학대예방의 날 기념식을 개최하고 있으며, 올해 기념식은 18일 오전 11시 전북도청 대회의실에서 김관영 도지사를 비롯해 아동 및 가족, 시군 아동학대전담공무원, 경찰, 교육청, 유관기관 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기념식에 이어 12시부터는 도청 다목적광장에서 ‘아이와 가족이 함께하는 페스티벌(아가페)’행사가 펼쳐져 온 가족이 함께 즐기고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선보였다.

놀이를 통해 아동권리를 쉼게 전달할 수 있도록 발달권과 참여권, 생존권, 보호권 등 4개의 테마로 구성된 체험부스가 운영됐으며 ▲공예체험 등의 놀이부스 ▲현대자동차와 함께하는 아동권리 체험버스 ▲아동범죄예방 응급처치교육 ▲아동권리옹호캠페인 등의 프로그램에 1,000여명이 아동과 가족이 함께 즐겼다.

특히, 전북자치경찰위원회와 전라북도경찰청의 협조로 경찰체험 프로그램인 ‘찾아가는 청소년 경찰학교 부스’ 체험존에서는 아동학대예방상담, 지문사전등록, 경찰제복 및 장비를 직접체험하여 인기를 끌었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가족단위 참석자들은 자녀들과 함께 체험전에 참여하면서 아동권리에 대해 공부할 수 있는 시간을 만끽했다.

김관영 도지사는 “전라북도가 올해 보건복지부 아동정책추진실적 평가에서 최우수지자체로 선정됐다”며, “앞으로도 우리 아이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행복한 전북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문수 기자 honam7800@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