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국가중요농업유산 제13호 완주생강 현장 행정 추진

  • 즐겨찾기 추가
  • 2024.02.28(수) 17:38
전라북도
전북도, 국가중요농업유산 제13호 완주생강 현장 행정 추진
완주생강 홍보체험관 조성 등 연속사업 추진현황 점검
  • 입력 : 2023. 11.20(월) 17:03
  • 오문수 기자
완주생강 현장 행정
전북도가 국가중요농업유산 ‘완주 생강 전통농업시스템’의 보전·관리 및 세계중요농업유산 등재를 위한 추진과정 점검과 준비사항을 논의하기 위해 완주군을 방문, 현장행정을 20일 추진했다.

이번 현장 행정에는 신원식 전북도 농생명축산식품국장과 권요안 전북도의원, 보존위원회 이민철 위원장과 완주군의회 의원이 참석했다.

완주생강은 600년 전통의 한국생강의 역사와 독특한 저장방식 등의 특징으로 2019년에 국가중요농업유산으로 지정받았다.

또한 농업유산의 보전관리를 위해 2019년부터 농식품부의 공모사업에 선정돼 5년간 추진하고 있으며, 도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완주생강의 지역생산 및 경제적 기반을 조성 중에 있다.

완주생강 홍보 체험마을 조성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실시 설계를 올 12월부터 실시하는 등 아카이빙, 전통생산 및 저장 방식 전승·보전, 경제적 기반 마련, 홍보 등의 노력을 이어 나갈 계획이다.

신원식 전북도 농생명축산식품국장은 “토종생강을 지켜오며 독특한 저장방식 등 전통성을 인정받아 국가중요농업유산으로 지정받은 완주생강의 가치가 더욱 확산되어야 함에 따라 완주군과 함께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문수 기자 honam7800@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