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특별자치도소방본부, 제22회 119소방동요 경연대회 개최

  • 즐겨찾기 추가
  • 2024.07.18(목) 21:04
전라북도
전북특별자치도소방본부, 제22회 119소방동요 경연대회 개최
분야별 최우수상 2팀 9월 제주도에 있을 전국대회 출전
  • 입력 : 2024. 06.23(일) 14:59
  • 오문수 기자
전북특별자치도소방본부, 제22회 119소방동요 경연대회 개최
전북특별자치도소방본부은 지난 21일 도청 공연장에서 15개팀 6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2회 전북특별자치도 119소방동요 경연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올해로 22번째를 맞는 119소방동요대회는 동요 가사 속에 담겨 있는 안전에 대한 메시지를 아이들이 노래하면서 배우며, 안전문화 의식을 키워 나갈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매년 열리는 행사로, 올해는 도내 15개 소방서에서 선발된 유치부 8팀, 초등부 5팀의 합창단원들이 직접 무대에 올라 열띤 합창 경연을 펼쳤다.

심사기준은 가창력(40점), 작품완성도(30점), 창의성(30점)으로 3개 항목이며, 음악·동요전문가 3명의 심사위원의 채점 결과를 합산하여 순위를 결정했다.

경연대회 결과, 유치부는 군산소방서 이른아침유치원이 초등부는 부안소방서 부안동초등학교팀이 최우수상을 받았다.
최우수상을 받은 두 팀은 가창력에서 우수한 점수를 받았으며, 전체적인 무대 구성이 돋보였다는 평을 받았다.

이오숙 소방본부장은 “안전에 대한 가치관은 어려서부터 자연스럽게 형성되어야 한다.”며“어린이들이 생활 속 안전의식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각 분야별 최우수상을 수상한 두 팀은 전북특별자치도를 대표하여 9월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펼쳐질 전국대회에 출전하게 된다.
오문수 기자 honam7800@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