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구형 장애인 일자리 사업 중간 성과 보고회 개최

  • 즐겨찾기 추가
  • 2023.12.04(월) 17:28
서구
서구형 장애인 일자리 사업 중간 성과 보고회 개최
- 중증장애인 맞춤형 일자리 호응…무장애 도시 서구 실현
  • 입력 : 2023. 08.17(목) 15:33
  • 김경수 기자
서구형 장애인일자리 사업 중간 성과보고회 / 사진

광주광역시 서구(구청장 김이강)가 혁신정책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는 ‘서구형 장애인 일자리사업’이 참여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취업장벽이 높은 중증장애인들을 위해 광주 자치구 중 처음으로 국‧시비 지원 없이 자체 예산 2억1000만원을 편성해 장애인 일자리 사업을 추진하면서 편견과 차별없는 ‘무장애도시 서구 실현’을 앞당기고 있는 것이다.

서구는 지난 16일 서구청 들불홀에서 장애인 근로자와 가족, 전담인력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서구형 장애인 일자리 사업 중간성과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지난 5월부터 매월 56시간씩 권익옹호활동, 문화‧예술활동, 사회기여활동 등에 참여하고 있는 장애인 근로자 15명이 참석해 일자리 참여 소감을 발표했다. 이들은 “사람들을 만나고 다양한 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것이 큰 즐거움이고 행복이다”고 입을 모았다. 또한 보람을 느낀 활동으로 지하철역사, 양동시장 등에서 펼친 장애인 편의시설 모니터링, 장애인 인식개선 캠페인 등을 꼽았다. 이 밖에 바리스타, 네일아트, 제빵 등 전문적 기술을 갖고 사회공헌활동에 참여하고 싶다는 바람도 나타냈다.

이날 보고회에 참여했던 장애인 가족들도 “그동안 중증장애인들은 학교 외에는 오갈 데가 없어 가족들 입장에서도 고통스럽고 안타까웠는데, 서구에서 편견을 깨고 장애인들에게 값진 일자리를 주셔서 감사하다”며 “앞으로 보다 많은 장애인들이 물질적‧정신적으로 노동의 가치를 몸소 느낄 수 있는 기회가 많아지길 바란다”는 뜻을 밝혔다.

서구는 올 하반기에도 장애인 근로자들이 무장애도시 조성을 위한 인식개선 장려 활동, 김장김치 전달 등 나눔활동, 취약계층 주거환경개선사업 등에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전담 지원인력을 배치하는 등 현장지원에 주력할 방침이다.

김이강 서구청장은 “무장애 도시는 장애인의 안전한 이동권 확보부터 나아가 모든 사람들이 불편함 없이 더불어 살아가는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다”며 “한 사람 한 사람의 노력이 의미 있는 변화를 이끌어내고 일상의 불평등을 없애며 궁극적으로 무장애 도시로 나아가는 동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경수 기자 honam7800@hanmail.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